씨티 어드벤쳐

조명운 구독수 5,000+ 9.2

15세 이용가

구독층

남 67%

여 33%

내 인생은 철저하게 망가져 있었다. 스스로 매일 파괴했기 때문이다. 세상의 모든 길은 로마로 연결되어 있고 공간은 어떠한 방해를 받지 않고 우주로 연결되어 있건만 난 스스로 벽을 쌓았다. 아무도 날 구속하지 않았다. 그러나 난 단단한 콘크리트 벽 속에 스스로 갇히고 있었다. 고독이라는 벽 속에…

#복수#킬러#드라마#액션#완결

이 작가의 다른작품